[뷰티트렌드]
고현정-다니엘 헤니-유진, 셀러브리티 노하우를 담은 화장품
조회2,991 등록일2018.07.03


유진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약한 유아 스킨케어 브랜드 ‘라이크아임파이브‘

톱스타들이 사업가적 면모를 과시, 다양한 제품을 경험하고 관리를 통해 얻은 스킨케어 노하우를 반영한 화장품 브랜드를 론칭하고 있다.

‘로희맘’으로 친숙한 유진은 최근 친환경 유아 스킨케어 브랜드 ‘라이크아임파이브(Like I’m Five)’를 론칭했다. ‘겟잇뷰티’ 초대진행자, 세 권의 뷰티 단행본을 낸 유진이 아이를 키우며 느낀 경험과 바람을 담아 만든 브랜드다. 유진은 브랜드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기획부터 개발까지 전 과정에 관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진이 만든 ‘라이크아임파이브’는 자연 유래 성분을 함유하고, EWG GREEN 등급의 원료를 사용했으며, 동물 실험을 전면 배제, 친환경 종이를 사용하는 등 자연에서 받은 것에 감사하고 다시 돌려줄 줄 아는 사회적 가치를 담았다. 성분부터 디자인까지 꼭 필요한 것만 담았으며 까다로운 독일 터마테스트에서 최고안전등급 ‘엑설런트(Excellent)’ 판정을 받았다. 

SPF50+ PA++++의 무기 자외선 차단제 ‘마일드 선스크린’, 생크림 같은 조밀한 거품으로 아이들도 꼼꼼하게 씻을 수 있는 ‘탑투토 포밍 워시’, 온 가족이 사용하면 좋은 저자극 고보습 ‘카밍 크림’ 그리고 밤 형태에서 순식간에 산뜻한 수분 크림처럼 발리는 독특한 제형의 ’힐링 오일밤’까지 4종으로 출시됐다. 

기획 단계부터 미국, 유럽 등 글로벌 시장을 겨냥해 만들어진 ‘라이크아임파이브’는 최근 글로벌 온라인 마켓 ‘쿠딩(Kooding)’에 입점했으며 전 상품은 자사몰을 통해 판매 중이다. 



고현정의 코스메틱 '코이(KoY)' 
다니엘 헤니의 코스메틱 브랜드 ‘에이치로즈‘

피부 관리에 있어 독보적인 배우 고현정은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세계 각 지역 성분을 연구, 현대화한 데일리 내추럴 럭셔리 브랜드 ‘코이(KoY)’를 만든 바 있다. 

자신의 이니셜 ‘K’를 적용한 ‘코이’는 2015년 론칭 이후 꾸준한 판매를 이어오고 있으며 지난해 말, ‘이너튠 노카 크림’과 ‘이너튠 노카 세럼’을 추가했다. ‘코이 이너튠 노카 크림’은 세 번째 제품으로 수분 크림의 보습 효과와 페이셜 오일의 수분 지속 효과, 영양 앰플의 집중 케어 효과를 한 번에 느낄 수 있도록 개발된 제품이다. 

해외에서 왕성한 활동 중인 다니엘 헤니 역시 올해 초 ‘에이치로즈(H.Roads)’를 론칭했다. 자신의 피부 관리 경험을 반영한 브랜드로 스스로에게 필요한 화장품을 직접 개발한 사례다. 

‘에이치로즈’는 자연 유래 성분을 함유, 피부 자극이 적고 모공을 관리하며 산뜻한 느낌으로 피부를 가꿀 수 있는 기능성 브랜드다. 남성 라인인 ‘맨즈 포레스트’ 뿐만 아니라 여성들도 사용할 수 있는 바디 미스트까지 다양한 상품 라인을 갖추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