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가 소식]
나우(nau), ‘자연과 사람의 공존’ 가치 담은 여름 신제품 출시
조회1,103 등록일2018.05.16

- 입는 사람과 만드는 사람을 배려한 ‘오가닉 코튼’ 사용한 ‘콤부츠티셔츠’ 출시
- 데일리 팬츠로 제격인 ‘셀비자팬츠’, 제작 과정에서 물 사용을 최소화한 ‘가먼트다잉’ 기법 활용해



ⓒ 나우(nau) - 오가닉 코튼으로 만든 ‘콤부츠티셔츠’, 자연스러운 색감이 멋스러운 가먼트 다잉 팬츠 ‘셀비자 팬츠’

블랙야크에서 전개하는 서스테이너블 라이프웨어 브랜드 나우(nau)에서 여름 시즌을 맞아 환경뿐 아니라 만드는 과정과 사람까지 생각한 컨셔스 패션*을 추구한 썸머 라인 신제품을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인 신제품들은 천연 소재를 활용한 ‘오가닉 코튼 셔츠’ 라인과 물 낭비를 최소화 시키며 자연을 보호하는 가공법을 활용한 ‘가먼트 다잉 팬츠’ 라인으로 구성됐다.

먼저, ‘오가닉 코튼 티셔츠’는 건강한 토양의 농가에만 부여하는 컨트롤 유니언(Control Union) 인증을 획득한 오가닉 코튼을 사용했다. 특히 화학비료와 살충제를 최소화해 옷을 입는 사람뿐 아니라 만드는 사람까지 생각한 윤리적 공정을 추구하고자 했다. 얇고 가벼운 소재감에 시원한 감촉을 더한 ‘콤부츠티셔츠’와 ‘위웰컴 티셔츠’ 등 다양한 컬러와 프린트로 선보여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 나우(nau)

‘가먼트 다잉’ 기법을 활용한 ‘셀비자 팬츠’는 청바지 한 벌 제작에 4인 가족의 6일치 생활용수가 소요될 정도로 의류 염색 과정에서의 물 낭비가 크다는 사실에 착안해 기획 됐다. 염색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물 사용량을 최소화하고, 정수처리 과정에서의 오염 또한 줄인 것이 특징이다. 디자인 또한 자연스럽고 내추럴한 색감에 편안한 착용감을 주는 스트레치 소재를 적용하여 여름철 데일리 팬츠로 제격이다.

윤경준 나우 상품기획 팀장은 “이제는 친환경 제품이 나와 내 가족의 건강뿐 아니라 옷을 만드는 사람과 다음 세대를 위한 자연 또한 지속가능하게 고민할 때”라며 “소비자들에게 지속가능한 패션의 가치를 더 쉽게 알리고 착한 소비로도 이어져 선순환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고 전했다.

나우(nau)의 ‘오가닉 코튼 티셔츠’와 ‘가먼트다잉 팬츠’는 공식 온라인몰과 공식 인스타그램(@nauclothing_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 컨셔스 패션
의식이 있는, 자각하는 등의 뜻을 지닌 컨셔스(Concsious)와 패션의 합성어. 제조공정 및 소재 사용에서부터 윤리적인 과정을 추구한 패션을 뜻한다. 사람들의 인식과 소비 패턴이 환경을 중심으로 성숙하며 시장도 변화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 나우(Nau)
뉴질랜드 마오리족의 폴리네시안 언어로 아무런 편견 없이 모든 것을 아우르며 함께 한다는 ‘We Welcome’을 뜻하는 ‘나우(nau)’는 2007년 지속 가능 철학을 기반으로 한 포틀랜드 기능주의 디자인을 대표 하는 서스테이너블 라이프 웨어이다. 불 필요한 환경 피해를 유발하지 않으면서 도시 환경 위기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기존의 편견과 차별에 구애받지 않은 지속 가능한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브랜드이다. 옷을 넘어 다양한 사회 환원 활동과 문화 지원을 통해 그 영역을 넓혀 가는 중이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