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즈 스타일]
엑소 찬열·수호·옹성우·박보검. 남자 셀럽들의 봄 코디 연출법!
조회38,229 등록일2019.03.22

완연한 봄이다. 일교차는 심하지만 한층 따뜻해진 날씨에 옷차림 역시 가벼워지고 있다. 요즘 남자 스타들은 어떤 코디로 온화한 봄 날씨를 즐기고 있을까? 엑소 찬열, 수호, 옹성우, 박보검, 원빈, 데이비드 맥기니스까지, 최근 남자 셀럽들의 다양한 스프링룩을 한 번에 만나보자. 



ⓒ 더블유 코리아

그룹 ‘엑소(EXO)’ 찬열은 패션 매거진 ‘더블유 코리아’ 화보를 통해 캐주얼한 남친룩의 정석을 보여줬다. 화보 속 찬열은 베이지 컬러의 집업 재킷과 블루 팬츠를 매치해 깔끔하고 댄디한 분위기를 연출했으며, 또 다른 화보에서는 소매에 스트라이프 포인트를 더한 피케 셔츠와 화이트 팬츠를 착용해 청량감 넘치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찬열이 착용한 아이템은 모두 ‘타미힐피거’ 2019 S/S 제품으로, 봄 시즌 화사한 데일리룩으로 추천한다.



ⓒ 그라치아

스타일리시한 스프링룩으로 이목을 집중시킨 또 다른 ‘엑소’ 멤버가 있다. 수호가 그 주인공. 수호는 ‘그라치아’ 매거진 화보에서 세련되고 럭셔리한 비주얼을 드러냈다. 이번 시즌 트렌드로 손꼽히는 컬러 슈트부터 데님 재킷-셔츠 레이어드 룩까지 완벽 소화했는데, 특히 시크한 주얼리 스타일링이 돋보인다. 화보 속 수호를 한층 빛내준 주얼리는 ‘불가리’의 대표 컬렉션 ‘비제로원(B.zero1)’으로, 올해 탄생 20주년을 맞았다. 로마의 장엄한 콜로세움에서 영감을 받아 상징적인 ‘불가리’ 로고와 투보가스 공법의 나선형 밴드가 어우러졌으며, 건축적이고 대담한 디자인 덕분에 남녀 모두 포인트로 착용하기 좋다. 



ⓒ 발렌티노

그룹 ‘워너원’ 출신 옹성우는 소년 같은 트렌치코트 패션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옹성우는 이날 ‘발렌티노’ 브이링(VRing) 팝업 스토어 행사 참석 차 공항을 찾았다. 여전히 훈훈한 모습으로 나타난 옹성우는 엔젤 윙 디테일의 트렌치코트에 레터링 후드, 크롭 데님, VLTN 로고의 스니커즈를 매치해 유니크하면서도 멋스러운 스프링룩을 연출했다. 여기에 트렌디한 벨트 백을 포인트로 활용했다. 옹성우의 캐주얼하고 웨어러블한 공항패션 아이템은 모두 ‘발렌티노’ 2019 SS 컬렉션 제품이다. 



ⓒ TNGT

봄 아우터 스타일링이 궁금하다면 박보검과 ‘TNGT’가 함께한 첫 번째 클립 영상을 주목해보자. 영상 속 그는 다양하고 트렌디한 간절기 코디를 선보였다. 트렌치코트에 톤온톤 컬러의 가디건과 오렌지 컬러의 티셔츠, 데님 팬츠를 착용해 베이직하지만 산뜻한 이미지를 연출한 것. 이 외에도 박보검은 톤 다운된 블루 컬러의 간절기 코트와 팬츠를 착용해 감각적인 남친룩을 완성했다. 박보검의 매력을 만날 수 있는 클립 영상은 추가 공개될 예정이다.



ⓒ 올젠

반면 원빈은 ‘올젠’ 19 SS 시즌 화보를 통해 성숙하면서도 내추럴한 봄 코디를 공개했다 블루 컬러의 헨리넥 셔츠에 데님 셔츠를 추가로 레이어드 한 센스 있는 스타일링을 선보였으며, 캐주얼한 재킷 연출이 돋보였다. 재킷은 간절기에 활용도가 더욱 높은 아이템으로, 화보 속 원빈처럼 티셔츠와 착용해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만들거나 셔츠를 매치해 격식 있는 오피스룩을 연출할 수도 있다. 



ⓒ 다니엘 크레뮤

올봄 클래식한 비즈니스룩을 고민하고 있다면, 배우 데이비드 맥기니스의 젠틀한 스타일링을 참고할 것. 데이비드 맥기니스는 ‘다니엘 크레뮤’ 19 SS 화보에서 젠틀한 슈트부터 셔츠와 슬랙스 등을 멋스럽게 소화하며 일상에서 빛을 발하는 다양한 맨즈웨어 아이템을 제안했다. 그가 착용한 ‘다니엘 크레뮤’ 제품은 모두 ‘CJmall’에서 만나볼 수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