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가 소식]
버커루, 쿨한 레트로 무드로 여름철 겨냥한 ‘쿨다잉 시리즈’ 출시
조회839 등록일2022.05.25

- 버커루, 여름 시즌 맞이 버커루만의 빈티지 무드를 모던하게 풀어낸 ‘쿨다잉 시리즈’ 신제품 선보여


▲ 사진 제공= ⓒ 버커루


국내 대표 패션기업 한세엠케이의 프리미엄 빈티지 브랜드 버커루(BUCKAROO)는 다가오는 여름철을 대비해 레트로한 감성을 쿨하게 담아낸 ‘쿨다잉 시리즈’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총 9종으로 출시된 이번 시리즈는 원단에 자연스러운 워싱을 만들어주는 다잉 기법으로 버커루만의 빈티지한 감성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 여름 시즌에 맞춰 시원한 느낌을 줄 수 있는 패턴과 컬러를 엄선했으며, 모두 오버핏으로 구성돼 편안하면서 트렌디하게 착용할 수 있다. 올해 진행됐던 버커루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스타일링을 선보인 제품들도 함께 공개돼 출시 직후부터 소비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 사진 제공= ⓒ 버커루


먼저 등판 레터링이 포인트인 ‘타이다잉 오버핏 티셔츠’는 불규칙한 스트라이프 패턴으로 단조로움은 줄이고 유니크함을 더했다. 자연스럽게 색이 번지는 타이다잉 기법으로 여름과 어울리는 시원한 느낌을 연출했으며, 블랙, 스카이블루, 버건디의 총 3가지 색상으로 출시돼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 사진 제공= ⓒ 버커루


무심한 듯 입기만 해도 시크한 여름 룩을 완성해 주는 ‘피그다잉 주물럭 루즈핏 티셔츠’는 지난달 공개됐던 ‘LIVE TO RIDE’ 화보 속 착장 제품으로 더욱 눈길을 끈다. 가벼워지는 옷차림에 포인트가 될 수 있도록 빈티지한 스카이블루와 오렌지 컬러로 구성했으며, 티셔츠 앞판에 로고 디자인 요소를 넣어 버커루만의 엣지를 살렸다. ‘피그다잉 레트로 오버핏 티셔츠’는 세기말 감성의 Y2K 패션에 제격이다. 투박한 레터링과 채도를 낮춘 컬러감의 조합이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외에 ‘루나다잉 포켓 루즈핏 티셔츠’, ‘솔트다잉 레터 루즈핏 티셔츠’ 등 버커루의 프리미엄 헤리티지가 표현된 ‘쿨다잉 시리즈’ 전 제품은 공식 홈페이지와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버커루는 문화복합공간 ‘톤업’을 비롯해 패션 플랫폼 ‘무신사’, 바이크 카페 ‘RSG’ 등 적극적으로 이색 협업을 전개하며 MZ 세대를 비롯해 수많은 바이커들이 선택하는 브랜드로 이미지를 굳혀가고 있다. 특히 올해 S/S 시즌에서는 배우 이기택, 모델 최연수와 함께 버커루만의 감성을 담은 디자인과 친환경 소재로 지속 가능한 패션을 다채롭게 제안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최근에는 카카오 멤버십에 가입한 고객 수가 10만 명을 넘어설 만큼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앞으로도 멤버십 고객 로열티 강화 및 고객 소통, 접점 확대를 위해 다양한 콘텐츠와 이벤트를 적극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버커루 관계자는 “이번 시리즈는 젊은 층의 수요를 반영해서 빈티지한 워싱 중심으로 디자인된 프리미엄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준비했다”라며, “버커루만의 쿨한 레트로 감성으로 야외활동이 증가하는 시기에 나만의 유니크한 나들이 룩을 완성해 보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글 l 패션웹진스냅 고상우 사진 l 버커루


관련 기사글
닫기